일본 북해도를 가다

반응형

* 일정 : 2/24(목)~2/26(토), 2박 3일
* 장소 : 일본 북해도

* 세부내용
2/24(목) 
* 노보리베츠 호텔 온천 : 좋은 온천수가 있어 행복했던..  첫날 도착해서 여장을 푼 후로 한 것은 저녁온천, 물론 다음날 아침도 온천~, 첫날의 기억은 온천이다.



2/25(금)
* 지옥계곡 : 어디에나 있는 "지옥"이라는 이름이 붙은 온천계곡

* 지다이 무라(에도시대 시대촌) : 우리나라로 치면 민속촌, 그곳에서 사무라이 복장을 한 남자와 사진도 찍고, 코스프레 아가씨들도 만나 사진을 찍었다. 그곳에서 정기적으로 공연하는 사무라이쇼, 기생쇼가 제일 유명하다고 한다.
사무라이쇼는 우리나라 공연 JUMP와 비슷했고, 기생쇼는 우리 일행이 장군역할로 참여해 더 재미있었던...

* 소화신산 : 그냥 밭이었는데, 화산활동으로 융기하여 만들어졌다는 쇼와신잔, 그것을 육안으로 관측하고 기록을 남겼다는 분의 동상도 있다. 연기나는 고구마를 닮은 작은 산

* 도야호 유람선 : 유람선을 타기전 노천온천에서의 족욕은 보너스~ 백두산 천지보다 몇배는 크다(둘레 43km)는 호수를 배를 타고 유람하는데, 갈매기가 따라다닌다. 솔직히 경치 구경보다 갈매기에 새우깡 주느라 보낸 기억이 더 크다.

* 니시야마 분화구 전망대 : 도야호를 지나 지금도 연기를 내뿜고 있는 니시야마 분화구를 찾았는데, 화산이라는 느낌은 거의 없다. 그냥 연기나는 언덕 정도? 대신 거기서 눈 배경으로 사진만 잔뜩 찍었다.

* 사이로 전망대 : 커다란 도야호수를 위에서 한눈에 바라볼 수 있게 만든 전망대~ 도야호를 배경으로 사진찍기에 딱 좋은 포인트!!

* 나카야마 전망대 : 본래는 일정에 없었는데, 일종의 휴게소같은 곳이었는데, 눈이 사람키보다 더 많이 쌓여있어 마냥 신기하기만 했던 곳!!

* 저녁식사 - 게 뷔페 : 대게로 양껏 배를 불리다. 무한리필~ 단, 시간제한이 있다.

* 시내 관광, 맥주, 라멘 : 저녁을 먹고는 자유관광~ 일본 시내를 한바퀴 휘~돌아보았다. 그리고는 다시 모여 맥주한잔~, 그래도 아쉬워서 50년 되었다는 라멘집에서 한그릇씩~ 북해도는 간장, 된장, 소금 중 소금라멘이다. 버터를 얹어먹으면 고소하니 괜찮다. 물론 추가요금이 들기는 한다. 도전정신이 강한 분이라면 강추~

2/26(토)
* (차창관광) 시계탑, 오오도리 공원 : 누구(?) 때문에 오오도리공원은 내려보지 못하고 그냥 차창으로 관람 끝!!

* 북해도 옛 도청사 : 빨간 벽돌로 지어져 있어 인상깊은 예쁜 건물

* 오타루 거리 : 거리에서 들린 아이스크림 가게~ 소프트 아이스크림이 맛나다. 르따오 초콜렛 가게 앞에서는 맛있는 초콜렛을 하나씩 무료로 나눠주니 꼭 챙겨먹자. 유서깊은 과자가게도 무지하게 많다.

* 오르골 전시장 : 오르골은 진짜 예쁘다. 모아 놓으니 더 보기 좋다. 하지만 가격이 비싸다. 2천엔 정도에서부터 시작하는데 다양한 작품들이 황홀한 빛과 소리를 발한다.

* 키타이찌 가라스 (유리공예품 전시장) : 영화 러브레터에서 키스신을 찍은 곳이라한다. 예쁜 유리 공예품들을 볼 수 있다.

* 오타루 운하 : 점심을 먹은 곳은 바로 운하를 배경으로 하는 식당, 후딱 밥먹고 운하를 배경으로 사진찍으러 나갔다. 어찌보면 조그만 냇가 정도의 크기이지만, 명색이 운하다.

* 삿포로 맥주 공장 : 1인당 2잔씩 무료로 시음할 수 있는 공장. 삿포로 클래식은 이곳 현지에서만 맛볼 수 있다고 하니 말그대로 한정판, 꼭 한잔 맛볼 것!! 다른 한잔은 블랙 라벨~


일본을 여행하다보면 딱히 선물할 것이 마땅치 않다.
북해도는 낙농이 발달하여 우유, 치즈, 버터, 아이스크림 등이 맛있다. 치즈 추천!!
또한 말(馬) 산지로 유명해 마유(馬油)가 유명하다. 온천에는 시험용 마유 샴푸, 바디워시 등이 있으니 듬뿍 사용해 보자~, 선물로 마유 크림도 괜찮다.
만일 연인이 있다면 오타루에서 예쁜 오르골 하나를 선물하는 것도 좋을 듯!!
또한 일본은 과자류로 유명한데, 동경의 됴쿄 바나나, 나가사키의 카스테라, 병아리 모양의 히요코 과자 등이 유명하듯, 북해도는 "백의 연인"이라는 쿠크다스의 원조격 과자가 있으니 참고하자.
끝으로 삿포로 맥주공장이 있는 곳인 만큼, 현지 한정의 삿포로 클래식을 맛보고 오시길~~
반응형

'[사진] 세상을 담다 > 旅行의 痕迹과' 카테고리의 다른 글

대마도 기행 #2  (0) 2012.07.16
대마도 기행 #1  (0) 2012.07.16
일본 북해도를 가다  (0) 2011.03.02
경주 양동마을을 가다  (0) 2010.10.11
토종개 "동경이"를 만나다.  (0) 2010.10.11
여름여행.. 남은 이야기  (0) 2010.08.14